HOUSE 33 페이지

본문 바로가기


  • 50
    • 해외주택 / DWELLING in ETURA
    • 정형화된 모습을 벗어나 실험적인 시도가 엿보이는 주택을 만났다. 생각의 틀을 깬 자연을 향해 뻗은 거대한 매스, 그 속에 숨 쉬는 자유로움이 전해져오는 듯하다.
    • 07-10 9298views
  • 49
    • 살기 편하고 따뜻한 목조주택
    • 38년간의 직장 생활을 끝내고, 양평으로 귀촌한 건축주 부부. 서울에서 1시간 거리지만, 마을 깊숙이 들어와 앉은 주택 단지는 한가로운 시골풍경을 그대로 간직하고 있다. 집 안팎을 가꾸고, 5일장 다니는 재미에 푹 빠져 사는 이들의 전원생활을 엿본다.
    • 07-08 16325views
  • 48
    • 다른 공간감, 스킵 플로어 하우스
    • 대저택 같아 보이는 육중한 외관과는 달리, 스킵 플로어로 구성한 이천 주택은 방문자로 하여금 끊임없는 흥미를 유발하도록 오밀조밀한 내부로 짜여 있다.
    • 07-08 18925views
  • 47
    • 해외주택 / 당신이 꿈꾸는 노스탤지어
    • 누구나 한번 쯤 꿈꾸는 언덕 위 집, Sura에는 자연과의 소통을 중요시한 건축가의 취향이 녹아들어 있다. 햇빛과 바람이 드나들고 자연과 교감하는 창을 통해 계절마다 다른 풍경을 만나는 집의 이야기가 들려온다.
    • 07-06 10553views
  • 46
    • 디자인 하우스, Sweet Home
    • 설계는 대지와 도시의 맥락을 읽는 데서부터 시작된다. 건축가는 오래된 동네에 신선한 바람을 불러일으킬 만한 ‘이슈’를 만들고자 했다. 새로운 거리 탄생의 시발점이 되는 이 신선한 건물의 등장 덕분에 마을 전체는 생동감을 얻었다.
    • 07-02 18824views
  • 45
    • 유럽 전통 농가풍의 목조주택
    • 건축주 부부는 일단 주말주택으로 시작하여 추후에는 오롯이 안착할 수 있는 집이 필요했다. 고향인 춘천 근처에 마침 친구들이 함께 모여 살 단지를 준비 중이었으나, 애초부터 물가에 터를 잡고 싶던 바람을 접기가 어려웠다. 그러던 중 물소리가 들리는 대지를 운이 좋게 바로 구할 수 있었고, 이 집을 지었다. 건축은 30년 경력의 목조장인에게 맡겨 무엇보다 견고한 목조주택의 매력을 잘 드러낼 수 있는 디자인을 부탁했다.
    • 07-01 11140views
  • 44
    • 조망감 좋은 목조주택
    • 건축주는 오래전부터 전원주택을 짓고 사는 꿈을 꾸었다. 어머니가 농사를 짓던 토지를 미리 터로 준비하고 이것저것 공부하면서 작업할 업체를 찾던 중 ‘꿈꾸는목수’를 알게 되었다. 친환경적이며 단열에도 유리한 목조주택을 지으려던 생각이 처음부터 강해서 그 방면에 노하우와 꼼꼼함을 인정받은 작업자가 필요했다.
    • 06-29 5844views
  • 43
    • 다듬는 재미가 있는 빨간 벽돌집 / Reform House 나물이네
    • 원룸에서 시작한 김용환 씨의 주방 살림은 다세대 주택과 아파트를 거쳐 이곳 퇴촌의 한 아늑한 시골마을에 최종 안착했다. 1년에 걸쳐 하나씩 더해져가는 공간. 우리네 시골마을에서 흔히 볼 수 있는 평지붕 빨간 벽돌집을 노크해보자.
    • 06-25 11132views
게시물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