삶을 공유하는 대가족이 사는 작은 집 / House in Tourimachi > HOUSE

본문 바로가기


HOUSE

삶을 공유하는 대가족이 사는 작은 집 / House in Tourimachi

본문

Vol. 193-11 / 전원속의 내집

“두 세대는 서로 다른 라이프스타일을 가지고 있습니다. 하지만 소통이 가능한 한 건물 안에 있음으로 인해 집안 전체 분위기를 서로 공유하고, 그들의 관계를 더 소중하게 여기게 될 것입니다.”

 

취재 김연정   사진 Shinzawa Ippei

 

7158a409c00858d7781079ca3ad9ce94_1491785 

 

주택은 도쿄에서 신칸센으로 한 시간 거리인 군마현 다카사키市에 위치한다. 집이 지어진 대지는 전면이 6m, 깊이가 13m인 길고 좁은 땅의 모양을 하고 있었다. 남측에는 폭 4m의 도로가 있고, 북동쪽으로는 추모공원과 접해 있으며 그밖에 주변은 3층 높이의 주택들로 둘러싸여 있다.
건축주는 부모님과 함께 거주할, 채광과 환기 모두 잘 되는 두 세대용 주택을 짓길 원했다. 1층은 계단을 오르내리기 힘든 연로하신 부모님의 공간으로, 2층과 3층은 건축주 부부와 그들의 자녀 공간으로 설계했다. 
주거 지역과 인접한 곳에 공공장소(열린 공간)인 추모공원이 자리하고 있다는 점을 감안하여, 가족들의 프라이버시를 확실하게 확보하는 것과 함께 이전보다 더 나은 생활 환경을 조성하고자 하였다. 창은 채광과 환기가 일정하게 유지되는 북측에 세 층의 계단통(Stairwell)쪽으로 내었다.
디자인 측면에서 이 주택의 포인트는 집 전체를 덮고 있는 ‘지붕’이다. 두 세대의 동거를 상징하는 이 지붕은 처마를 남쪽으로 확장하여 차양의 역할까지 겸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직사각형 평면 구조와는 달리, 비스듬하게 가로질러 설치된 슬래브 빔(Slab Beam)을 가지고 있다. 빔의 내부에는 기둥을 설치하지 않았고, 이는 콤팩트한 내부공간에 배치된 각 실들이 기둥에 의해 단절되지 않고 서로 소통하도록 하기 위함이다. 덕분에 집은 개방적인 열린 공간을 제공받았다.
개방형의 계단, 열을 맞추지 않은 자유로운 빔, 그리고 이 모두를 덮는 지붕으로 건물 전체를 연결함으로써 주택은 완성되었다.


 

7158a409c00858d7781079ca3ad9ce94_1491785
SECTION


 

7158a409c00858d7781079ca3ad9ce94_1491785
▲ 어머니가 사용할 소박한 주방 공간

 


7158a409c00858d7781079ca3ad9ce94_1491785
▲ 현관으로 들어서면 2층으로 올라갈 계단이 바로 연결된다.

 


7158a409c00858d7781079ca3ad9ce94_1491786
◀ 작은 창을 곳곳에 내어 답답함을 최대한 덜었다. ▶ 실용적인 1층 드레스룸. 쓸모없는 공간을 활용한 아이디어가 엿보인다. 

 

 

1층 부모님 세대 - 계단을 오르내리기 힘든 부모님을 배려하여 1층에 노부부의 공간을 배치하였다. 현관을 함께 사용하기 때문에 두 세대가 불편함을 느낄 수 없도록 각 실을 구성했다. 현관문을 열고 들어서면 바로 아들 부부가 거주하는 2층과 연결된 계단이 위치한다. 그 안쪽으로 욕실과 드레스룸 등 사적인 공간을 두었고, 계단 우측에 침실, 거실, 부모님 두 분이 사용하기 적당한 작은 주방을 일렬로 놓아, 움직임이 편리한 동선을 구축했다.

 


7158a409c00858d7781079ca3ad9ce94_1491786
PLAN – 1F / PLAN – 2F / PLAN - 3F


 

7158a409c00858d7781079ca3ad9ce94_1491786
▲ 3층에 마련된 발코니는 집의 채광을 돕는 장치로 사용된다.


 

7158a409c00858d7781079ca3ad9ce94_1491786
▲ 아들 부부의 프라이버시를 고려해 침실은 주방을 지나 안쪽으로 배치했다.


 

7158a409c00858d7781079ca3ad9ce94_1491786
▲ 오픈된 평면 구조를 가지는 내부 전경

 

 

House Plan
대지위치 : Takasaki city, Gunma, Japan
대지면적 : 83.17㎡(25.15평)
건물규모 : 지상 3층
건축면적 : 44.99㎡(13.60평)
연면적 : 108.59㎡(32.84평)
공법 : 목구조
구조설계 : Shin Yokoo / OUVI
설계 : SNARK(Sunao Koase, Naoki Mashiyama)+OUVI(Shin Yokoo) www.snark.cc
시공 : Miyasitakougyou

 

 

2, 3층 아들 부부와 자녀 세대 - 감각 있는 젊은 부부의 라이프스타일에 맞춘 동선과 분명한 취향을 반영해 채운 인테리어가 눈길을 끈다. 아이들과 함께 생활하는 만큼 기능적인 부분에 초점을 맞췄다. 1층에서 올라오면 거실과 주방이 한눈에 들어온다. 넓지 않은 면적이지만 높은 층고 덕분에 탁 트인 공간감을 선사한다. 부부의 침실은 1층 전실 위로 배치하여 공적인 공간과 따로 분리된 느낌을 주었고, 이로 인해 그들의 프라이버시도 존중할 수 있었다. 3층에는 아이 방과 가족의 야외활동을 배려한 발코니를 두어 햇빛이 잘 들어오게 했다.

 

 

 

※ 월간 <전원속의 내집> www.uujj.co.kr 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주)주택문화사에 있으며, 이를 무단 이용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전원속의내집님의 댓글

전원속의내집 작성일

비밀글 댓글내용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