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 가족을 위한 저에너지 고효율 목조주택 > HOUSE

본문 바로가기


HOUSE

두 가족을 위한 저에너지 고효율 목조주택

본문

Vol. / 전원속의 내집

따뜻한 집, 건강한 집, 튼튼한 집을 원했던 남매.

꿈꾸던 집의 교집합에서 수퍼-E®, 5-STAR 주택을 만났다.

 


 

 

 

(위, 아래) 누나네 베이 윈도우 밖과 안. 건축주가 독서하거나 바깥을 구경하는 가장 애정하는 공간으로, 바닥에서 떠 있는 형태를 하고 있어 한국과 캐나다를 오가는 복잡한 구조 계산이 필요했다.

 

녹음이 무성한 언덕과 아파트 단지의 도회적인 분위기를 양쪽에 두고 있는 전원마을. 정돈된 고요함 속에 무게감 있는 짙고 독특한 외장재를 두른 주택이 서 있다. 한 집이지만, 두 가족이 머무르는 ‘여목헌’이다.

“저는 전원을 늘 가슴에 품고 있었고, 동생은 늦기 전에 아이에게 마당을 주고 싶어했어요. 좋은 기회가 서로 맞물린 셈이죠.”

누나와 남동생 관계인 두 건축주는 이왕 짓는 집, 두 가족과 아이들, 모두를 위해 건강한 목구조로 짓고 싶었다. 자연스럽게 남매는 목조주택 사례에서 평소 눈여겨보던 ‘노바건축사사무소’를 만나 설계를 이어나갔고, 그 과정에서 수퍼-E® 하우스와 5-STAR 인증을 받게 되었다.

설계에 참여한 김동현 대리는 “선진 목조건축 기술을 가지고 있는 캐나다 인증을 통해 설계와 시공 상 놓칠 수 있는 부분을 챙겨 보다 높은 주택 성능을 제안할 수 있었다”며 “패널라이징, 중판내력벽, 단열·기밀 등 구조적·에너지적·친환경적 요소를 충분히 도입했다”고 소회를 밝혔다. 설계에만 9개월. 여기에 시공까지 더해 1년 하고도 4개월이 지난 올해 2월, 여목헌은 드디어 가족을 만났다.

PLAN

 

① 현관 ② 주방/식당 ③ 거실 ④ 안방 ⑤ 방 ⑥ 욕실 ⑦ 드레스룸 ⑧ 보조주방 ⑨ 기계실 ⑩ 창고 ⑪ 다락 ⑫ 테라스

 

HOUSE PLAN

대지위치 ▶ 인천광역시 남동구
대지면적 ▶ 300.30㎡(90.84평) | 건물규모 ▶ 지상 2층 + 다락
거주인원 ▶ 누나네 : 4명(부부 + 자녀 2) / 동생네 : 4명(부부 + 자녀 2)
건축면적 ▶ 127.87㎡(38.68평) | 연면적 ▶ 198.73㎡(60.12평)
건폐율 ▶ 42.58% | 용적률 ▶ 66.18%
주차대수 ▶ 2대 | 최고높이 ▶ 9.04m

구조 ▶ 기초 – 철근콘크리트 매트기초 / 벽 – 경량목구조 외벽 2×6 구조목 + 내벽 2×4, 2×6 S.P.F 구조목 / 지붕 – 2×10 구조목
단열재 ▶ 외벽 : 수성경질폼(아이씬) 140mm, 압출법보온판 가등급 40mm / 지붕 : 수성경질폼(아이씬) 235mm
외부마감재 ▶ 외벽 – 로만블랙 벽돌, T50 고밀도 코르크보드 위 발수 코팅, T15 열처리 목재 / 지붕 - T0.5 컬러강판
담장재 ▶ 현장 제작(25×25 각파이프 위 도장)
창호재 ▶ 아키페이스 알루미늄 창호(유리 T35 로이삼중유리)
철물하드웨어 ▶ 심슨스트롱 타이 | 열회수환기장치 ▶ Zehnder Comfoair Q350
에너지원 ▶ 도시가스

전기·기계·설비 ▶ 건화설비설계사무소
구조설계(내진) ▶ Haus TEC
시공 ▶ 나무이야기, 리플래시하우스(패널라이징)
협력 ▶ 캐나다우드 한국사무소 02-3445-3835 www.canadawood.or.kr
설계 ▶ ㈜노바건축사사무소 02-333-5863 www.studio-nova.co.kr

누나네 집

 

콤팩트하게 구성된 아일랜드 주방과 거실. 작지만, 바로 옆 시스템도어 출입구가 있어 갑갑하지 않고 안과 밖을 드나들기 편리하다.

 

수납장으로 난간을 대신한 계단. 그 밑으로는 추가 수납공간과 욕실이 자리한다.

 

2층 규모, 전반적으로 단정한 박공과 깔끔한 입면을 가진 주택 상부에는 쉽게 보기 힘든 ‘탄화코르크보드’가, 하부에는 치장벽돌이 적용되었다.

“코르크보드가 처음과 꽤 다른 모습으로 바뀌었다”는 건축주는 시간에 따라 변화하는 외장재 특성이 무척 재미있게 느껴졌다고. 출입구가 나란히 자리한 두 집은 건물은 공유하지만, 두 세대가 각각 가지고 있는 라이프스타일의 차이는 실내 구조에서도 여실히 드러난다.

 

두 자녀의 방이 있는 2층. 위생적인 관리와 바쁜 아침 시간 활용을 위해 화장실과 욕실, 세면대를 각각 분리했다.

 

박공면을 그대로 살린 자녀방. 창문 앞에는 가구를 짜넣어 벤치를 만들어줬다.

 

누나네는 전반적으로 아기자기하고 오밀조밀한 구조를 가지고 있다. 무릎이 조금 불편한 건축주를 위해 1층에 안방과 주방, 거실 등 주요 실이 배치되었다. 이 중 눈여겨 볼 곳은 바깥으로 돌출되게 만들어진 베이 윈도우(Bay Window). 다른 주택에서는 보기 힘든 넓은 윈도우시트와 함께 마련된 이 공간은 건축주의 조그만 아지트 역할을 한다.

수납장으로 난간을 대신한 계단을 오르면 가족실과 두 자녀의 방, 그리고 분리된 욕실이 자리한다. 욕실은 1층과 2층 모두 기능별로 공간을 분리했는데, 이는 위생과 효율을 고려한 건축주의 요구사항 중 하나였다. 계단의 끝에서는 유일하게 두 가족이 공유하는 공간인 북측 테라스로 이어지게 된다.

 


동생네 집

 

동생네의 주방과 식당 모습. 일자형으로 길게 배치해 시원스럽다. 거실 수납장과 마감목 디자인을 통일해 벽 전체가 이어져보이게 적용했다.

 

아침에 일어나면 초록이 내다보이는 안방. 창을 열면 테라스와 연결된다.

한편, 동생 가족의 집은 시원스런 느낌을 강조하기 위한 실 배치가 이뤄졌다. 현관으로 들어서자마자 만나는 공간은 기능적 공간 외에는 주방과 식당, 거실을 넘어 안마당까지 시선이 막힘이 없도록 했다. 여기에 주방부터 거실까지 이어지는 맞춤 가구가 일관된 패턴으로 주방과 그 외 공간이 분리되지 않고 이어지도록 했다.

2층은 공간은 수평이 아닌 수직방향으로 천장을 오픈했다. 천장이 열린 홀을 중심으로 양쪽에 아이방과 안방이 자리한다. 아이방은 ‘ㄷ’자 형태로 두 개의 방문을 갖는데, 이는 추후 아이가 커 각자의 방이 필요해졌을 때 쉽게 나눠주는 걸 염두에 둔 형태다. 안방은 부부 욕실과 드레스룸을 함께 품고, 누나 세대와 함께 쓰는 공간인 테라스와 연결되도록 자리잡혔다.

 

지금은 방 하나처럼 쓰지만, 나중에 가구로 가벽을 만들어 분리할 수 있게 방문을 두 개 만들었다.

 

편백으로 마감하고 창을 내 노천탕 분위기를 낸 욕실

 

다락으로 천장이 오픈된 2층은 아이들에게는 입체적인 상상력을 키우는 공간이 되어준다.

SECTION & DETAIL

 

① 현관 ② 주방/식당 ③ 거실 ④ 안방 ⑤ 방 ⑥ 욕실 ⑦ 드레스룸 ⑧ 보조주방 ⑨ 기계실 ⑩ 창고 ⑪ 다락 ⑫ 테라스

 

‘수퍼-E® 하우스’는 캐나다 연방정부에서 인정하는 저에너지 건강주택 인증제도로, 수퍼-E®의 ‘E’는 Energy-efficient(에너지효율), Economical(경제적), Environmentally responsible(친환경적), Enhances the homeowner’s quality of life(거주자의 삶의 질 증진)을 의미한다.

 

INTERIOR SOURCE

내부마감재 ▶ 벽 – 던에드워드페인트(DEW 380) / 천장 - 던에드워드페인트, 편백 무절루버 / 바닥 – 코르크 바닥재(플락티-코르크4U)
욕실 및 주방 타일 ▶ 윤현상재 수입 타일
수전 등 욕실기기 ▶ 유로젠, 아메리칸스탠다드, 에코바스
주방 가구·붙박이장 ▶ 제작 가구
조명 ▶ 국제 조명 | 계단재·난간 ▶ T12 스틸판 위 T30 오크판
현관문 ▶ 현장 제작(방화 단열 도어 위 열처리 목재)
중문·방문 ▶ 자작 도어
데크재 ▶ T30 고흥석, 애니우드 T18 모라 데크재

 

 

(위, 아래) 거실 오른쪽 벽은 주방부터 이어지는 수납장의 문이고, 왼쪽으로는 그림이 걸린 벽 뒷편으로 계단실 아래 아이들 아지트 공간을 배치했다.

 

TECH POINT - 여목헌에 적용된 목조주택 디테일

 

1 / 패널라이징+중판
내력벽 공장 제작해 현장에서 조립하는 패널라이징 공법으로 현장 오차와 시공 기간을 상당히 줄일 수 있었다. 여기에 목구조 벽체 중앙에 판재를 더하고 적절한 철물 적용으로 수평하중을 분산, 내진성능을 높였다.

 

2 / 단열 및 기밀
중단열의 고밀도·기밀을 위해 수성경질폼을, 외단열에 압출법보온판을 외벽과 지붕, 바닥의 단열이 끊기지 않게 시공했다. 기밀도 폼 단열재와 외단열 2겹 겹침시공에 더해 투습방수지와 기밀테이프로 기밀 성능을 극대화했다.

 

3 / 방수
창호와 재료분리선에서의 물끊기는 기본. 방수에 취약한 테라스는 3중 방수 후 그 위에 스테인리스스틸 금속방수를 더했다.

 

4 / 열회수환기장치
고기밀인만큼 환기는 특히 중요했다. 미세먼지 추가 필터를 사용해 더욱 깨끗하고 조용하며 에너지 회수 성능이 높은 독일 열회수환기장치를 적용했다. 각 실의 성격에 맞춰 급기와 흡기를 나눠 환기 계획을 수립했다.

 

 

 

주택 서측면에 삼각형으로 돌출된 드레스룸 창은 미관을 저해할 차면시설 설치를 피하면서 동시에 프라이버시를 보호한다.

 

 


 

취재_ 신기영  |  사진_ 변종석

ⓒ 월간 전원속의 내집  /  www.uujj.co.kr

 

20200929060059744hywz.jpg

 

월간 <전원속의 내집> 의 기사 저작권은 (주)주택문화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복사, 배포는 저작권법에 위배되오니 자제해주시기 바랍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인스타그램으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